꼭 선의 세계에 사는 프레모 왕자와 에레니에스 공주는 서로 사랑하는 사이였지만 프레모 왕자를 사모했던 그리스티나 는 이들의 사랑을 시기한 나머지 […]

내 인생에 자랑스럽게 핀 최대의 꽃이여 청춘의 꿈 안에서 붉게 타오르는 홍련의 불꽃이여. 다케미야 게이코의 바람과 나무의 시라고 하면 어느정도 […]